아름다움의 시작 리더스 피부과
지점안내 | 의료진소개 | 지우개멀티토닝 | 젤틱쿨슬리밍

Home > 리더스 커뮤니티 > 신문/잡지

[문화뉴스] 가을철 탈모주의보, 효율적인 치료방법은
2017-08-31
188

[문화뉴스] 새로 나는 모발보다 빠지는 모발이 더 많은 경우를 탈모라고 하는데, 대개 육안으로 파악이 가능하다. 

일반적으로 모발은 성장과 쇠퇴의 주기를 반복하는데, 탈모증환자는 탈모증환자는 성장기가 짧고 휴지기가 긴 모발이 많은 것이 특징이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의 통계자료에 따르면 탈모 인구 1000만 명을 넘어섰으며, 20~30대 젊은 탈모환자들의 비중도 점차 높아지고 있다고 한다. 

또한 요즘 같은 가을철에는 환절기로 인하여 건조한 날씨에 약해진 모낭과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 분비가 일시적으로 증가하는 것이 주요 원인으로 알려졌다.  

탈모의 원인은 유전적, 환경적 요인 등 다양하지만 이 중 유전적 탈모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것은 호르몬이다. 그 중에서도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에서 파생되는 디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DHT)은 탈모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친다. 탈모는 성별을 가리지 않고 나타나는 증상인데, 남성 M자형 탈모는 이마 헤어 라인이 점점 뒤로 밀리면서 이마가 넓어지고 정수리 부위에 머리 숱이 줄어드는 것으로 나타난다.

여성 정수리 탈모는 이마 헤어 라인은 유지되면서 정수리 부위 모발이 가늘어지고 밀도가 감소한다. 스트레스나 다이어트 등으로 인한 불규칙한 영양 공급 등은 탈모 가속화의 원인이 될 수 있다.

목동리더스피부과 이득표 원장은 “탈모가 시작된 경우, 탈모 전문병원을 찾아 피부과 전문의와 충분한 상담을 통해 초기에 적절한 치료와 시술을 받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탈모 치료 중 하나의 방법으로 ‘두피스케일링’이 있다. 두피에서 머리카락이 자라는데 방해가 되는 피지, 각질, 비듬 등의 노폐물을 제거하는 것을 두피 스케일링이라고 하는데 탈모를 자극하는 세균의 번식을 막고 모공을 열어 피지나 땀이 잘 배출되게 하며, 두피에 적당한 자극으로 세포활동을 활성화해 깨끗하고 건강한 두피관리와 탈모관리가 가능한 시술이다. 또한 가는 모발을 굵게 만들어주는 'CRP 모발재생치료'가 최근 알려지고 있다.

close
CRP는 위축된 모유두세포의 증식을 직접적으로 촉진시켜 모발이 굵고 길게 자라게 하며, 모낭의 성장주기에 영향을 미쳐 휴지기에 있는 모낭을 성장기로 전환해 모발 밀도를 증가시키는 재생치료법이다. CRP는 탈모의 진행은 막아주고 가늘어진 모발은 굵게 해주는 효과에 도움되며, 위축된 두피를 튼튼하게 해줘 모발이식의 결과도 높여준다. 또한 줄기세포에서 추출한 성장인자(단백질성분)를 이용하기 때문에 화학 물질이 포함되어 있지 않은 인체친화적인 물질로서 약물 치료의 대안이 될 수 있으며, 약물 치료와 병행 시 시너지 효과에도 도움된다.  

탈모치료잘하는곳 목동리더스피부과 이득표 원장은 "CRP는 두피를 건강하게 하고 모발의 밀도와 굵기를 동시에 개선시키는데 도움된다"며 "치료 받은 탈모증 환자의 90% 이상이 만족한 탈모 치료법으로, 남성형 탈모뿐 아니라 치료법이 많지 않고 어려운 여성형 탈모 치료에도 적합하다”고 전했다.

[도움말 : 리더스피부과 목동트라팰리스점 이득표 원장]
이우람 기자 pd@munhwanews.com 
기사 원문보기 : http://www.munhwa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74837
                           
개인정보보호정책 채용정보 고객의소리 즐겨찾기
 
이름
연락처
개인정보수집 및 이용동의 [보기]
 
이름
연락처
개인정보수집 및 이용동의 [보기]